목회단상


간단한 묵상, 좋은 글 등을 올립니다.

새 삶을 얻은 주정뱅이

작성자
admin
작성일
2016-06-08 10:25
조회
259
한 주정뱅이가 있었습니다. 노름으로 재산을 날리고 부인과 자식들에게 폭행을 일삼는 사람이었습니다. 그런 그가 교회에 나가게 되었습니다. 그를 아는 사람들은 고개를 가로저으며, “저런 사람이 교회를 다녀 봤자 달라질 게 있겠어?” 하며 회의적이었습니다.

어느 날 한 친구가 그에게 물었습니다. “교회에서 목사님이 무어라 가르치시던가?” “착하게 살라고 하기도 하고 뭐 그런 말씀을 하신 것 같기도 한데 잘 모르겠어….” 친구가 또 물었습니다.“그럼 성경은 누가 썼다던가?” 그는 당황하며 대답했습니다. “글쎄, 잘 모르겠는걸.” 친구가 다시 여러 가지 질문을 했지만 그의 대답은 모두 신통치가 않았습니다.

그러자 친구는 답답하다는 듯이 물었습니다. “도대체 교회에 다닌다면서 자네가 배운 것이 뭔가?” 그러자 그는 자신 있게 대답했습니다.

“그런 건 잘 모르겠는데 확실히 달라진 것이 있다네. 전에는 술이 없으면 못 살았는데 요즘은 술 생각이 별로 나질 않아. 그리고 전에는 퇴근만 하면 노름방으로 달려갔는데 지금은 집에 빨리 가고 싶고, 전에는 애들이 나만 보면 슬슬 피했는데 지금은 나랑 함께 저녁식사를 하려고 기다린다네. 그리고 아내도 전에는 내가 퇴근해서 집에 가면 나를 쳐다보지도 못했는데, 지금은 내가 퇴근할 무렵이면 대문 앞까지 나와 나를 기다린다네.”

예수님을 개인적으로 만난 경험, 그 경험을 말로 설명하기는 어렵습니다. 그러나 예수님과의 진실한 만남을 경험한 사람은 행동과 생활과 대인관계가 달라지고 새로운 삶을 얻습니다.

-30년만의 휴식중에서-
전체 0